Business Hours

Mon~Fri
Sat
Sun
8am - 5pm
8am - 2pm
Closed
안녕하세요, 벌레 박사 썬박입니다.

이곳, 미국은 애완동물이 주인과 같은 집 또는 방에서 자고, 밥을 먹고 지내는것을 보게 됩니다.

마치 가족이나 친구 같아, 미국에서는 강아지와 고양이들이 참 호사 하는구나 하는 생각이 들게 됩니다.

저희집에도  약간 어리숙한 흰털의 강아지가 같이 생활을 하고 있는데, 

직업상 강아지한테 옮기는 벌레에 대해 익히 알고 있는 저는 순진한 강아지 얼굴을 보면서도,  항상 걱정이 되고, 한번이라도 더 강아지 머리부터과 꼬리쪽을 쭉 훑어봅니다.

애완동물에게  피해가 줄수 있는 벌레로는  모기, 진드기(tick),개미및 잔디와 나무주변 등 집밖에서 살고 있는 많은 벌레가 있습니다.

이중 모기는 다른 벌레  피해에 비해 전염병 감염률이 매우 높고 , 치명적인 사망에 이르게 하므로 매우 조심해야합니다.

전문 페스트 콘트롤 잡지에 의하면  2년반 된 강아지의 경우 50% 이상, 그리고 5년 이상 나이가 된 경우 100%가 모기로 인한 기생충이 강아지 몸에 들어가 자라게 되어 

20cm 크기의 심장사상충이 생겨 심장의 기능을 마비, 사망시킨다고 합니다.

모기는 입의 모양을 확대해 보면 심상치 않은 모습입니다.

 날카로운 바늘처럼 된 촉수를 이용하는데, 모기는  먹이를 보면 재빠른 속도 즉 1초이내에 애완동물에 접근하여  촉수를 돌려, 애완동물의 피부를 뚫고 급속도로 피를 빨고 " 횡하니" 도망가 버립니다.

물린 피부는 모기의 마취제가 같이 들어가게 되어, 전혀 물리는 느낌을 알수 없고 , 가려운것을 알게 될때는 이미 모기가 포식을 하고 다른 곳을 물려고 준비하는 상황입니다.

모기 콘트롤은 2년전 부터 주정부에서 라이센스 제도를 신설해서 일반 페스트 콘트롤과는

다른 업종으로 분류하여 시험과 라이센스 제도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전문 모기 콘트롤 서비스를 받다 보시면

 애완동물들이 모기 걱정을 잊고 싱글벙글 웃으며, 꼬리를 흔드는것을 즐기실수 있을겁니다.

벌레관리 의외로 쉬운 일이 아닙니다. 

 현장의 인스펙션을 통해 문제점을 파악한후, 진단을 내려야 하고,

벌레의 습성 및 사람에 영향을 미치는 상관관계 까지를 알아야 하며, 가장 큰 문제는

특히 벌레관리에 사용되는 케미칼을 안전하게 다루어야 합니다.

사용한 케미칼이 주변 환경에 오염이 되지 않도록 각종 규제를 준수하여 약을 사용함은 기본 책임사항 입니다.

그러므로 마음 편하시게 주정부 전문 라이센스와 관련 보험을보유한 

경험 많은 페스트 콘트롤 회사에 맡기셔서 프로그램에 의한  정기 관리 

서비스와 집 관리에 대한 각종 어드바이스를  받으시기를 적극 권해 드립니다.


벌레관리에 대한 문의 사항은 성실하게 답변해 드리겠으며 긴급사항인 경우,

애니터 터마이트 소독 벌레박사 직통 678-704-3349로 전화주시거나

2730 N. Berkeley Lake Rd B-600 Duluth, GA 30096 (조선일보 옆)에 

위치한 저희 회사로 방문해 주시면 무료로 친절히 상담해 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애니터 터마이트 소독 대표 벌레박사 썬박 올림.

             678-704-3349
            www.Anteaterpest.com

번호 제목 조회 수
515 “해충피해, 언제든지 문의하세요" - 조선일보 기사 스크랩 99
514 모기 끝 없는 전쟁 (벌레박사 칼럼) 251
513 페스트 컨트롤 문의 (벌레박사 칼럼) 268
512 페스트 컨트롤 Q&A (벌레박사 칼럼) 253
511 살인 진드기 퇴치법 (벌레박사 칼럼) 252
510 집 매매시 터마이트 인스펙션 서류 (벌레박사 칼럼) 257
509 집 매매와 터마이트 관리 (벌레박사 칼럼) 266
508 야채, 채소에 벌레가 생길때는 이렇게 (벌레박사 칼럼) 252
507 벌레가 장미를 먹을때는 이렇게 (벌레박사 칼럼) 256
506 벌레약 얼마나 자주 뿌려야 되나요? (벌레박사 칼럼) 248
505 먼지다듬이가 퍼져 있는데,,(벌레박사 칼럼) 246
504 모기 물리치는 방법 (벌레박사 칼럼) 255
503 벌레박사님, 뻘리 빨리 해줘요 (벌레박사 칼럼) 251
502 왜, 페스트 콘트롤를 해야 할까? (벌레박사 칼럼) 256
501 가을 벌레 개미 퇴치 방법 (벌레박사 칼럼) 251
500 이사전 및 이사후 벌레약 뿌리기 (벌레박사 칼럼) 277
499 모기의 무서움 (벌레박사 칼럼) 245
» 애완동물에 치명적인 모기 (벌레박사 칼럼) 268
497 집 재융자와 터마이트 인스펙션 (벌레박사 칼럼) 276
496 모기 공부 (벌레박사 칼럼) 246
Top